레슬링 대표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1천60만원 기부

레슬링 대표팀 선수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을 보탰다.

대한레슬링협회는 2일 "대표팀 지도자와 선수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랑의 열매 대구모금회에 총 1천60만원을 기부했다"고 전했다.

성금은 코로나 19 환자, 의료진에게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대한레슬링협회는 "큰 금액은 아니지만, 지도자와 선수들의 마음이 아픔을 겪고 계신 분들에게 전달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