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에서 개최하려던 아-태 아마골프대회, 신종코로나로 연기

태국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아시아-태평양 여자아마추어 골프 챔피언십이 신종 코로나 감염증(신종코로나) 여파로 연기됐다.

대회조직위원회는 12일부터 나흘간 태국 파타야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던 대회를 신종코로나로부터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해 무기한 연기한다고 8일 발표했다.

올해로 세 번째를 맞는 이 대회는 한국 여자국가대표를 포함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아마추어 선수들이 출전할 예정이었다.

대회 조직위는 올해 안에 대회 일정을 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