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성남FC, 전북서 뛰던 미드필더 임선영 영입

프로축구 성남FC가 전북 현대에서 뛰던 미드필더 임선영(32)을 영입하며 중원을 강화했다.

성남은 지난 시즌을 끝으로 전북과 계약 만료된 임선영을 자유계약으로 영입했다고 15일 밝혔다.

임선영은 K리그 186경기에 출전해 통산 28골 14도움을 올린 베테랑이다.

패스, 슈팅 등 기본기가 좋고 185㎝의 높이를 앞세운 제공권 장악력이 좋다는 평가를 받는다.

여의도고, 수원대를 거쳐 2011시즌 광주FC 창단멤버로 프로 생활을 시작한 임선영은 광주의 승격을 이끄는 등 팀의 주축으로 활약했다.

2018시즌부터는 2년간 전북에서 뛰었다.

성남 관계자는 "임선영은 준수한 경기력 외에도 모범적인 자기 관리로 어린 선수들에게 귀감이 되는 선수"라면서 "김남일 신임 감독의 적극적인 구애 끝에 영입이 성사됐다"고 전했다.

임선영은 "김 감독님의 축구에 빨리 적응해 올 시즌 팀의 공격에 활기를 불어 넣고 싶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