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삼성, 2020년 신인선수 오리엔테이션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2020년 신인선수 오리엔테이션을 열었다.

삼성은 4일 경산 볼파크에 올해 입단한 신인과 가족을 초청했다.

신인 선수들은 허삼영 감독과 최태원 수석코치와 함께 프로 선수의 기본자세, 구단 전력 분석 시스템 등에 대해 강의를 듣고, 경산 볼파크 시설을 둘러봤다.

1차 지명 신인 황동재는 "구단 점퍼를 입는 순간 삼성 선수가 된 것을 실감했다.

죽기 살기로 준비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2차 1번 허윤동은 "1군에 올라가기 위해서는 큰 노력이 필요하다는 것을 느꼈다.

당장 오늘부터 실전처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