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이자업존, 대한장애인체육회에 후원금 2천만원 전달

대한장애인체육회는 3일 한국화이자업존이 후원금 2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애인체육회는 "한국화이자업존이 2일 경기도 이천훈련원을 방문해 '따뜻한 발걸음' 캠페인으로 마련한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전했다.

'따뜻한 발걸음' 캠페인은 걷기 운동 참여로 누적된 걸음 수를 집계해 장애인 운동선수지원 기금을 마련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올해 캠페인은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됐고, 전국 의료진과 한국화이자업존 임직원 2천여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후원금 2천만원을 마련했다.

장애인체육회는 "후원금은 휠체어 배드민턴 유망주 기린아, 유수영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