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시즌 5번째 '팬 테이스티 팀' 선정
10월에도 '가장 재미있게 경기한 K리그1 팀'은 전북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10월 K리그1(1부리그)에서 팬들에게 가장 재미있는 경기를 보여준 팀으로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축구 데이터 분석업체인 인스텟의 자료를 토대로 K리그1 전 경기를 분석한 결과 '인스텟 지수' 252점을 얻은 전북이 수원 삼성(247점), 대구 FC(243점) 등을 제치고 '팬 테이스티(FAN-TASTY) 팀'을 차지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북은 이번 시즌에만 3, 6, 7, 8월에 이어 5번째로 '팬 테이스티 팀'에 뽑혔다.

전북은 10월 3경기에서 평균 ▲ 득점 기회 창출 6회 ▲ 크로스 성공률 43% ▲ 페널티 지역 내로의 진입 25회 및 패스 시도 46회 ▲ 세트피스 공격 시도 10.3회 등 경기에 박진감을 더하는 여러 지표에서 1위에 올랐다.

여기에 경기 당 슈팅(16.7회), 유효슈팅(5.3회), 크로스 시도(16회), 역습 성공률(26%) 등에서도 상위권에 들었다.

10월에도 '가장 재미있게 경기한 K리그1 팀'은 전북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