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틀콕 이소희-신승찬, 세계 1위 제압…푸저우오픈 결승행

배드민턴 여자복식의 에이스 이소희-신승찬(이상 25·인천국제공항)이 중국 푸저우오픈 결승에 진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노린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5위 이소희-신승찬은 9일 중국 푸저우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 투어 750 중국 푸저우오픈 4강전에서 세계랭킹 1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에게 2-1(12-21 21-12 21-13)로 역전승을 거뒀다.

지난달 27일 프랑스오픈에서 여자복식 정상에 오른 뒤 일주일 휴식하고 푸저우오픈에 출격한 이소희-신승찬은 연속 대회 금메달을 노린다.

10일 결승전에서는 세계랭킹 3위 후쿠시마 유키-히로타 사야카(일본)와 맞붙는다.

상대 전적은 이소희-신승찬이 후쿠시마-히로타에게 1승 4패로 밀려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