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의조, 니스 원정서 70분간 활약
1-1 무승부…보르도 3위로 점프
황의조 / 사진=연합뉴스

황의조 / 사진=연합뉴스

보르도의 황의조가 니스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보르도는 9일 오전 (한국시간) 프랑스 니스의 알리안츠 리비에라에서 펼쳐진 2019~2020 리그1 13라운드 니스와 경기에서 1-1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선발 출전한 황의조는 후반 25분 사뮈엘 칼루와 교체됐다. 황의조의 공격포인트는 없었지만 그는 상대방 수비진의 집중 견제를 받았다.

보르도는 전반 27분 피에르 레스-멜루에게 헤딩 선제골을 허용했으나 후반 4분 프랑수아 카마노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지미 브리앙이 차 넣으며 따라붙었다.

낭트전 승리에 이어 리그 2경기 무패(1승1무)를 이어가고 있는 현재까지 승점 19점을 쌓아 3위로 올라갔다.

한편, 경기 후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황의조에 평점 6.4점을 부여했다. 오타비오가 7.8점으로 팀 내 최고점을 받았고 아우렐리앙 추아메니가 7.2점, 동점골을 기록한 브리앙이 7.0점 등을 받았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