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란재단, 2019 장미운동회 개최…펜싱 스타 남현희 참여

장미란재단이 8일 서울시 노원구 녹천중학교에서 2019 장미운동회를 연다.

10월 전국체전에서 은퇴 무대를 가진 펜싱 남현희와 여자 양궁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성현, 이성진, 주현정, 역도 임정화, 육상 여호수아 등 전·현직 국가대표 선수들이 멘토로 나선다.

멘토 선수들과 녹천중학교 학생들은 함께 4개의 팀(들장미, 금장미, 흑장미, 백장미)을 이뤄 판 뒤집기, 줄다리기, 미션 릴레이 등 6개 종목의 경기로 운동회를 한다.

이어 입시 경쟁과 학업 스트레스로 지쳐 있는 학생들에게 멘토 선수들이 강사로 나서서 현역 시절 고난과 역경을 이겨내고 목표를 달성했던 경험을 이야기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