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유럽 최다골' 차범근에 1골 차 근접
손흥민, 유럽 챔피언스리그 2경기 연속 득점포…시즌 4호골

손흥민(27·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2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 홈 경기에서 1-0으로 앞선 전반 16분 팀의 두 번째 골을 터뜨렸다.

2일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2차전에 이어 챔피언스리그에서 2경기 연속 골 맛을 본 손흥민은 이번 시즌 전체 득점을 4골(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골·챔피언스리그 2골)로 늘렸다.

전반 9분 해리 케인의 선제골로 팀이 리드하던 전반 16분 손흥민은 오른쪽 측면에서 올라온 에릭 라멜라 크로스를 골 지역 왼쪽에서 침착하게 밀어 넣어 골 맛을 봤다.

손흥민의 유럽 무대 통산 득점은 120골이 돼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121골)에 1골 차로 다가섰다.

이 골로 토트넘은 2-0으로 앞서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