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로 3회째를 맞는 남자 골프대회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10∼13일 인천 송도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개최된다.

6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에서는 최경주 선수 등 120명이 국내 최고 상금(15억원. 우승상금 3억원)과 제네시스 차량, '2020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2019 더 CJ컵' 출전권 등을 두고 겨룬다.

이번 대회에는 2018-2019 시즌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PGA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한 임성재 선수와 2017년 제1회 제네시스 챔피언십에서 코스 레코드 타이를 기록을 세운 노승열, 지난 시즌 PGA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이경훈과 김민휘, 유러피언투어에서 떠오르는 신예로 주목받은 이민우도 나선다.

제네시스는 선수 가족들을 위한 공간을 운영하고 선수 격려 만찬을 제공한다.

갤러리를 위해서는 미쉐린 푸드존, 렉시콘 키즈시네마가 마련됐다.

케이윌, BMK 등이 나오는 콘서트는 주민과 골프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다.

제네시스는 시승 프로그램을 운영해 갤러리들이 브랜드를 체험할 기회를 준다.

이와 함께 제네시스는 초등학교 남자 골프 선수들을 대상으로 7일 주니어 스킬스 챌린지를 개최한다.

입장 티켓은 티켓24와 대회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대회 관련 정보는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 공식 홈페이지를 보면 된다.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 10일 개막…최경주 선수 등 120명 출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