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직장인체육회마라톤협회 주관, 서울 월드컵 공원-한강시민공원-행주대교 코스 3000여명 달려
뉴욕한인마라톤협회 제임스 리 회장 등 13명도 방한해 출전 완주
서울시의회 방문, 박원순 서울 시장 만나 환담도

제100회전국체전 성공개최 기원 국제관광서울마라톤대회가 지난 22일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미국에서 방한한 뉴욕한인마라톤클럽(회장 제임스 리) 소속 회원 13명 등 총 3000여명의 아마추어 마라토너들이 출전해 전국체전의 성공개최를 기원했다. 출전자들은 서울 월드컵 공원 평화의 광장과 한강시민공원, 행주대교를 잇는 풀, 하프, 10.5km 등 세 종목을 뛰었다. 대회에 앞서 제임스 리 회장 일행은 지난 20일 경기 과천시의회(의장 윤미현)와 서울시의회 김정태 의원, 박원순 서울시장을 잇따라 만나 환담했다. 대회는 대한직장인체육회마라톤협회가 주관했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