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센트, '체스러쉬' 글로벌 스타 챌린지 개최

중국 게임사 텐센트(tencent)는 지난 5일 글로벌 출시된 전략 오토배틀러 모바일게임 '체스러쉬(Chess Rush)' e스포츠 대회인 '체스 러쉬 글로벌 스타 챌린지(Chess Rush Global Star Challenge)'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대회에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브라질, 독일, 러시아, 태국, 인도네시아, 일본 등 8개 국가의 인플루언서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텐센트 게임은 총 1만 6천달러(약 1800만원)의 상금이 걸려있다고 밝혔으며, 시청자들 또한 페이스북 페이지의 럭키드로우(제비뽑기) 이벤트를 통해 샤오미, 오포, 비보의 최신 스마트폰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텐센트는 오토체스 개발사인 드로도 스튜디오와 협력해 중국에 오토체스를 출시했다. 텐센트가 퍼블리싱하는 '체스러쉬'는 턴 기반 오토배틀러 게임으로 50여명의 영웅들이 제공되며 10여분 내외로 게임을 마칠 수 있는 터보모드 등을 즐길 수 있다.

체스러쉬는 8명이 여러 라운드에 걸쳐 전략을 겨루는 게임으로 글로벌 서버를 통하여 전세계 유저들과 플레이를 할 수 있으며, 이번에 개최되는 글로벌 스타 챌린지 또한 이러한 시스템을 기반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온라인 토너먼트는 7월 10일 시작되며 이벤트에 참여하는 각 국가의 인플루언서들은 차차 공개될 예정이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