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스포츠, 시뮬레이터 QED로 골프 아카데미 산업 진출

YG스포츠의 자회사 YG QED가 골프 시뮬레이터 ‘QED’를 개발하며 시장 공략에 나섰다. 초당 3000프레임 초고속카메라 등 최신 기술을 탑재하고도 경쟁사 제품 대비 60~70%(800만원)의 기기 비용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YG스포츠는 18일 “QED 골프 아카데미 반포직영점을 오픈했다”고 밝히며 본격적인 사업 확장에 나섰다. 지난 2월 QED를 공식 출시한 후 기기 판매를 해 온 YG QED는 첫 직영 매장으로 골프 시뮬레이터 아카데미 산업 내 영향력을 키운다는 목표다. YG QED 직영점은 17개의 오픈 타석과 2개의 프라이빗 스튜디오로 구성돼 있다. 골프 퍼스널 트레이닝 룸, 강의실, 샤워실, 카페테리아 등이 함께 있는 복합 골프 시설이다.
YG QED 반포직영점2

YG QED 반포직영점2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