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스코어드닷컴, 손흥민에 토트넘 최고인 8.8점 부여
손흥민(토트넘)이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페르난도 요렌테가 득점하자 환호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이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페르난도 요렌테가 득점하자 환호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이 멀티골 활약으로 팀에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토트넘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이 끝난 뒤 손흥민에게 평점 8.8을 줬다. 이는 팀의 세 번째 골을 넣은 페르난도 요렌테의 7.7점과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7.2점보다 높은 평가다.

손흥민의 활약에도 토트넘은 3-4로 패했으나 1, 2차전 합계 4-4가 됐고 원정 다득점에서 앞서 대회 준결승에 진출했다. 양 팀을 통틀어 최고 평점은 1골 1도움을 기록한 맨시티의 세르히오 아궤로가 양팀을 통틀어 최고 평점인 9.2를 받았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