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1 결승, 킨텍스서 열린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슈팅 게임 '오버워치'로 진행되는 '2019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이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 1 플레이오프와 결승전 경기를 오는 5월 11일과 12일 주말 양일간 경기도 일산에 자리한 킨텍스(KINTEX) 제2전시관 8B홀 특설 경기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즌 플레이오프에서는 5월 11일 오후 2시부터의 6강전을 시작으로, 다음 날인 5월 12일 오전 10시부터의 4강전과 이어지는 결승전이 펼쳐진다. 정규 시즌 5주차가 마무리된 현재까지 1위를 수성 중인 강호 러너웨이(Runaway)가 사상 첫 두 시즌 연속 전승 제패라는 대업을 달성할지, 아니면 막판 역주에 성공하는 경쟁 팀이 러너웨이를 잡고 각본 없는 우승 드라마를 써 내려갈지가 관심사다. 특히 이번 플레이오프부터는 새 영웅 바티스트가 등장하는 새로운 1.34 패치가 적용돼, 각 팀들이 새로운 패치에 얼마나 빠르게 적응할 지 또한 중요한 변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풍성한 즐길 거리도 마련된다. 우선 플레이오프 첫 날인 11일 오전 10시에는 같은 시간 미국 현지에서 진행되는 오버워치 리그 스테이지 2 플레이오프 2일차 경기 뷰잉 파티가 진행된다. 팬들이 좋아하는 팀에 열띤 응원을 펼치며 함께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2019 시즌의 주인공들을 경기장의 대형 스크린을 통해 한층 실감나게 확인할 수 있는 기회다.

경기장 안팎으로도 다채로운 행사와 이벤트로 가득 채워진다. 경기가 열리는 킨텍스 8B홀 앞에서는 컨텐더스에 참여 중인 각 팀들의 상설 이벤트 존이 열려, 팬들과 선수들이 만나서 소통할 수 있는 팬미팅과 팀 굿즈 판매 등 다채로운 행사와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또 양일 동안 플레이오프 및 결승전 경기 사이사이에는 다양한 깜짝 이벤트와 추첨 행사가 마련된다.

게임 팬들을 위한 콘텐츠 축제, '네코제X블리자드' 역시 블리자드 팬들이 이 날 행사장을 찾아야 하는 또 하나의 이유다. 플레이오프와 같은 날 열리는 네코제X블리자드 행사에서는 블리자드의 게임들로부터 영감을 받은 아티스트들의 창작물을 함께 나누고 즐길 수 있는 장이 열린다.

또 플레이오프 입장권을 소지한 모든 관람객에게는 다양한 게임 콘텐츠를 접할 수 있는 플레이엑스포 당일 관람권이 무료로 제공된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