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프리미어리그

사진=프리미어리그

4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처진 2018~2019시즌 프리미어리그 25라운드 '맨시티-아스날' 경기에서 홈팀 맨시티가 아구에로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아스날에 3-1로 완승을 거두며 리그 2위 자리를 탈환했다.

전반 1분도 채 안되서 맨시티의 골이 터졌다. 아구에로가 왼쪽에서 올라온 낮은 크로스를 정확한 다이빙 헤더로 마무리하며 골로 연결했다. 맨시티의 연이은 맹공에 흔들리던 아스날은 전반 10분 토레이라가 올린 코너킥을 몬레알이 백헤딩으로 연결했고, 이를 코시엘니가 다시 헤딩으로 마무리하며 동점골을 뽑아냈다.

전반 막판 맨시티는 추가골을 뽑아냈다. 왼쪽지역에서 로빙패스를 받은 스털링이 수비와 골키퍼 사이로 낮고 빠른 논스톱 크로스를 올렸고, 문전에서 대기하고 있던 아구에로가 이 공을 손쉽게 마무리하며 2-1로 다시 리드를 잡고 전반전을 마쳤다.

결국 맨시티가 후반 16분 승기를 잡는 세번째 골을 득점했다. 스털링이 드리블 돌파로 왼쪽 측면을 돌파해 아스널 수비를 무너트린 후 강한 땅볼 크로스를 올렸고, 레노 골키퍼의 손에 맞은 공이 문전 앞으로 흐르며 쇄도하던 아구에로가 달려들어 이 공을 밀어넣었다. 아구에로의 프리미어리그 무대 10번째 해트트릭이 완성됐다.

맨시티는 이날 승리로 승점 59를 기록하며 하루 만에 토트넘을 제치고 다시 2위로 올라섰다. 반면 아스날은 레스터시티를 꺾은 맨유에 밀려 5위 자리를 내주고 6위로 내려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