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1안타 1볼넷(사진= 해당방송 캡처)

김현수 1안타 1볼넷(사진= 해당방송 캡처)


김현수가 1안타 1볼넷을 기록하며 멀티 출루에 성공하는 활약을 펼쳤다.

김현수는 2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에 위치한 캠든야즈 앳 오리올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경기에 7번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볼넷 2삼진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50을 유지했다.

이날 친 안타는 메이저리그 통산 100번째 안타로 한국인으로서는 4번째 기록이다.

앞서 기록한 선수는 최희섭, 추신수, 강정호이다.

이날 김현수는 첫 타석부터 본인의 기량을 모두 뽐냈다. 0-0 2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번째 타석에 들어선 김현수는 알렉스 콥의 4구째 체인지업(시속 85마일)을 밀어 좌전안타를 기록했다. 5경기 연속 출루 성공이었다.

이후 팀 동료 플래허티의 적시타로 김현수는 홈을 밟아 득점에도 성공했다.

또한 연장 11회말 1사 1, 2루 상황에서 김현수는 볼넷을 골라냈다. 김현수에 볼넷에 이어 볼티모어는 밀어내기 볼넷으로 접전 끝에 승리했다.

김경식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