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유 과학과 스포츠의 만남... 스포츠웨어, 무역수지적자 주범
임영태 건국대 교수, "스포츠 브랜드는 세계적 이벤트와 함께 성장"
김윤수 애플라인드 대표 "국내기술 이미 세계적, 해외브랜드 선호 지나쳐"


[유정우 기자] 국내 스포츠산업의 발전가능성을 이야기 할 때, 가장 많이 등장 하는 키워드 가운데 하나가 바로 '융복합'이다. 다른 산업과 연계했을 때 비즈니스 확장성이 용이하다는 스포츠의 특징 때문이다.

섬유과학과 의류, 스포츠가 결합해 대표적인 스포츠 소비제로 자리 매김 한 스포츠의류 시장은 스포츠 용품과 함께 스포츠산업 발전을 저해하는 무역수지적자의 주범으로 꼽히는 대표적인 융합산업이다.

이번주 한경TV "머니&스포츠"에서는 국내 스포츠 의류 시장의 현황과 문제점, 해결 방안 등에 대해 알아봤다.

▷인터뷰1) 임영태 건국대학교 과학기술대학 스포츠과학부 교수

▷인터뷰2) 국산 기능성 스포츠 의류 기업, '애플라인드' 김윤수 대표

▷방송 다시보기


유정우 기자 seeyou@hankyung.com

▶스포츠산업의 모든 것, 한경TV '머니&스포츠(www.SIKorea.tv)' 매주 토 오후 3시30분(생방송)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