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EXR 팀 106 장순호-류시원, '나란히 2, 3위로 포디움 올라'

'2013 CJ 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3전 경기가 6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렸다. GT 클래스 2위를 차지한 장순호(EXR 팀 106, 뒷줄 왼쪽)와 3위 류시원(EXR 팀 106, 뒷줄 오른쪽)이 팀 레이싱모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오전 열린 예선에서 4위를 기록하며 결선을 출발한 류시원은 역전에 역전을 거듭한 끝에 3위로 체커기를 받으며 2전 2위에 이어 시즌 두번째 포디움에 올랐다.

한편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배기량에 따라 슈퍼 6,000 클래스, GT 클래스, 넥센 N9000 클래스, 벤투스 클래스로 나뉘며 7전까지의 포인트를 합산, 각 클래스에서 가장 많은 점수를 획득한 선수가 종합 우승을 차지하게 된다. 4전은 오는 8월 3일 태백레이싱파크에서 나이트레이스로 펼쳐진다.

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