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영-염기훈 투톱..이동국도 출격 대기
허정무호 그리스전 선발 윤곽

"베스트 11이 돼 있는 것 같기도 하고 그렇지 않은 것도 같고..."

허정무 축구대표팀 감독은 오는 12일(한국시간) 오후 8시30분 포트엘리자베스에서 열릴 그리스와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을 나흘 앞뒀던 8일 선발 라인업 구상을 묻는 말에 모호하게 대답했다.

`확정됐다면 누구냐고 물을 테고 안됐다고 하면 언제까지 할 계획이냐'라는 질문에 쏟아질 것에 대비해 방어막을 친 것이다.

하지만 허정무 감독은 이미 그리스와 1차전 베스트 11 구상을 마친 상태다.

"경기 당일까지 고민하겠다"고 연막을 피웠지만 선발로 출격할 멤버가 사실상 굳어져 있기 때문이다.

허정무 감독은 그리스를 겨냥한 모의고사로 생각했던 지난달 30일 벨라루스와 평가전 때와 같은 4-4-2 전형을 준비하고 있다.

당시 투톱은 박주영(AS모나코)과 이근호(이와타)가 맡았지만 이근호가 최종 엔트리(23명)에서 탈락하면서 `왼발 달인' 염기훈(울산)이 박주영과 공격의 쌍두마차로 나설 전망이다.

대신 왼쪽 날개는 `캡틴'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서고 같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거 이청용(볼턴)이 변함없이 오른쪽 측면 미드필더로 나선다.

박주영과 함께 전담 키커 특명을 받은 염기훈을 허정무 전술의 핵심인 박지성과 동시에 활용할 수 있는 카드다.

허정무 감독은 본선 조별리그 2차전 상대인 아르헨티나를 가상한 스페인과 평가전 때는 박주영을 원톱으로 올리고 허벅지가 좋지 않은 박지성의 대타로 김재성(포항)을 공격형 미드필더로 배치하는 4-2-3-1 전형을 썼다.

중앙 미드필더진은 검증된 기성용(셀틱)-김정우(광주 상무) 듀오가 호흡을 맞추고 포백 수비진은 왼쪽부터 이영표(알 힐랄)-이정수(가시마)-조용형(제주)-차두리(프라이부르크)가 차례로 늘어선다.

붙박이 중앙수비수 조용형이 피부 발진과 통증을 수반하는 대상포진 초기 증세로 이틀 연속 훈련에 불참했지만 그리스와 경기에는 정상적으로 출전할 수 있다는 게 대표팀 코치진의 설명이다.

골키퍼는 주전 수문장 이운재(수원)가 2인자 정성룡(성남)의 도전을 받고 있으나 아직 건재해 다시 한 번 낙점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16일 에콰도르와 평가전 때 허벅지를 다친 후 20일 넘게 재활을 해왔던 공격수 이동국(전북)도 정상 컨디션을 되찾아 그리스와 1차전 때 벤치 멤버로 출격 명령을 기다린다.

허정무 감독은 8일 선수 인터뷰 때 애초 지정했던 이청용 대신 이동국을 시킬 만큼 이동국 기 살리기에 힘을 쏟고 있다.

`반지의 제왕' 안정환(다롄 스더)과 탈장 수술 여파로 훈련을 하루 쉬었던 베테랑 미드필더 김남일(톰 톰스크)도 교체 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려 후반에 기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조용형의 컨디션 저하를 우려해 중앙수비수 백업인 김형일(포항)과 강민수(수원)도 벤치 멤버로 대기한다.

허정무 감독은 9일 선수들에게 하루 휴식을 준 뒤 10일 포트엘리자베스로 이동해 그리스와 일전을 준비한다.

◇그리스와 1차전 예상 선발 라인업(4-4-2)
┏━━━━━━━━━━━━━━━━━━┓
┃ ┃
┃ 이영표 박지성 ┃
┃ (김동진) (김보경) ┃
┣━┓ ┃
┃ ┃ 염기훈 ┃
정┃이┃ 이정수 김정우 (안정환) ┃
┃ ┃ (강민수) ┃
성 운┃ ┃
┃ ┃ ┃
룡┃재┃ 조용형 기성용 ┃
┃ ┃ (김형일) (김남일) 박주영 ┃
┣━┛ (이동국) ┃
┃ (이승렬) ┃
┃ 차두리 이청용 ┃
┃ (오범석) (김재성) ┃
┗━━━━━━━━━━━━━━━━━━┛


(루스텐버그=연합뉴스) chil8811@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