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골프도 준비하는 골퍼가 승자
그린 주변선 굴려치고 인조 티박스 방향 확인
[겨울골프] 뜨거운 샷으로 언 땅을 녹인다

볕이 안드는 그린이나 코스는 군데군데 얼어 있다. '겨울 골프'를 해야 할 때가 온 것이다. 우리 골퍼들은 계절을 가리지 않는다. 특히 '열혈 골퍼'들은 눈만 쌓이지 않으면,영하의 날씨에도 골프장을 찾는다. 흔히 '겨울 골프는 운칠기삼(運七技三)'이라고 한다. 그렇지만 골프의 본질에서 크게 벗어나는 것은 아니다. 평상시 잘 치는 사람이 겨울에도 잘 치게 마련인 것.다만 땅이 얼어 있고 체감온도가 낮기 때문에 그에 걸맞은 전략과 전술을 구사해야 한다.

◆겨울골프 전략


◆티샷=인조 티잉그라운드(매트)를 사용할 경우 그 방향이 페어웨이를 향하고 있는지 반드시 확인한다. 땅이 얼어 있다는 이유로 티를 대충 꽂고 치는 일도 피해야 한다. 티 높이는 평소대로 맞춘 뒤 티샷을 하라.특히 파3홀에서 아이언 티샷을 할 때 주의해야 한다.

땅이 얼어 있으면 볼의 런도 많아지게 된다. 다른 계절에 비해 의외로 거리가 많이 날 수 있다는 말이다. 따라서 드라이버샷 낙하 지점 인근에 해저드가 있거나 인근이 OB라면 볼이 거기까지 갈 수도 있다는 것을 감안해야 한다. 안전을 우선한다면 스푼으로 티샷을 하는 것도 바람직하다.

◆아이언샷??어프로치샷??=그린을 향해 치는 아이언샷은 가능하면 굴려쳐야 한다. 그린 역시 얼어 있으므로 바로 그린을 노렸다가는 볼이 그린을 오버하기 일쑤다. 그린 2~3m 전방에 볼을 떨어뜨린 뒤 굴러서 그린에 올라가도록 하는 전략이 유용하다. 또 찍어치면 부상 위험이 따르므로 쓸어치는 것이 바람직하다.

볼과 홀 사이에 벙커??워터해저드??가 있으면 어떻게 해야 할까. 대부분 골퍼들은 이때도 '늘 하던 대로' 그린을 직접 노린다. 그러나 이 경우 짧으면 벙커행이고 그린에 떨어지더라도 볼은 그린을 훌쩍 넘어가버린다. 차라리 벙커를 우회하는 것이 현명하다. 벙커를 피한 그린 좌우측 지점에 볼을 떨어뜨린 뒤 다음 샷으로 승부를 내는 것이다.

그린 주변에서는 로프트가 큰 웨지(어프로치 · 샌드 · 로브 웨지 등)보다는 피칭웨지나 아이언을 사용하는 것이 실수를 최소화하는 길이다. 겨울철 어프로치샷은 욕심을 내서는 안된다. 정규타수에 1타 더한 타수로 볼을 그린에 올린다고 생각하면 마음이 편해진다. 그러면 최악이 보기,경우에 따라선 소중한 파를 세이브할 수 있다.

◆퍼트=겨울철 그린은 대개 얼어서 딱딱하기 마련.거기에 서리나 눈이 내리면 그린스피드를 종잡기 어려워진다. 어프로치샷을 할 때 볼이 튄다고 하여,퍼트할 때도 그린이 빠를 것으로 생각하면 오산이다. 이른 아침에는 습기를 많이 먹어 느리고,낮이라도 겨울철 그린잔디는 다른 계절에 비해 길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느리다는 것을 감안해야 한다. 어떤 때에는 친 볼이 쭉 미끄러져 나가기도 한다. 어쨌든,겨울철 퍼트는 조금 세다 싶게 쳐주어야 짧지 않게 된다. 최상호 프로는 "겨울철에는 짧은 거리라도 2퍼트 전략을 쓰는 것이 좋다"고 조언한다. 겨울철 그린에서는 방어적인 자세로 임하라는 뜻이다.

◆장비 및 주의사항


겨울철에는 골프도 좋지만 그에 못지않게 '방한'과 '부상 예방'을 하는 데도 신경을 써야 한다. 양손장갑 손난로 털모자 내의 바람막이옷 등은 필수적이다. 양말도 처음부터 두 켤레를 신거나,라운드 중 젖을 경우에 대비해 새 것을 준비하는 것이 현명하다. 스윙하는데 불편이 없을 정도로 얇은 옷을 겹겹이 입는 것도 지혜다. '목폴라셔츠-바람막이-스웨터' 순으로 덧입는 것이 방한 효과가 높다고 한다. 강욱순프로는 "볼 2개를 손난로 옆에 보관하다가 홀마다 바꿔서 쓰면 볼의 성능을 유지할 수 있다"고 귀띔한다.

중요한 것은 부상을 막아야 한다는 점.플레이 전에 준비운동을 충분히 해주는 것이 기본.무엇보다 뒤땅치기를 조심해야 한다. 클럽헤드가 딱딱한 지면에 먼저 닿으면 '엘보'가 올 수 있다. 옷을 껴입게 마련이므로 풀스윙 대신 스리쿼터(4분의 3)로 부드럽게 스윙해주면 부상도 막고 샷도 잘된다. 쇠징으로 된 신발을 신는 것도 미끄럼을 막는 길이다.

김경수 기자 ksm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