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전사들이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을 대비한 유럽 팀과의 첫 모의고사에서 무승부를 이끌어 내며 불패 행진을 이어갔다.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5일(한국시간) 덴마크 에스비에르 블루워터아레나 스타디움에서 열린 덴마크와의 친선경기에서 90분간의 공방 끝에 득점 없이 비겼다. 이로써 2007년 12월 대표팀 사령탑으로 취임한 허정무 감독은 칠레와의 평가전에서 첫 패배를 당한 이후 27경기 연속 무패(14승13무) 행진을 계속했다.

강한 상대와 맞붙어 남아공 월드컵 본선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선언했던 허 감독과 안정적인 조직력을 보여준 태극전사들은 월드컵 유럽예선 조 1위로 본선에 진출한 덴마크와의 대결에서 대등한 경기를 펼쳐 자신감을 충전했다.

한국은 오는 18일 영국 런던에서 세르비아와 유럽 원정 2차 평가전을 치른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