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소 탱크' 박지성(28.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이 2009-2010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에 결장했다.

박지성은 16일(한국시간) 밤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트래퍼드에서 열린 버밍엄 시티와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경기 선발 명단에 빠졌고 7명의 교체 명단에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대신 루이스 나니와 안토니오 발렌시아가 좌우 측면 미드필더로 나섰다.

웨인 루니와 디미타르 베르바토프가 투톱으로 기용됐고 폴 스콜스와 대런 플래처가 중앙 미드필더로 호흡을 맞췄다.

포백 수비라인은 파트리스 에브라와 조니 에반스, 파비우 다실바, 존 오셰가 늘어섰다.

골키퍼 장갑은 벤 포스터가 꼈다.

교체 멤버 중 미드필더는 라이언 긱스와 대런 깁슨, 안데르손 등이 포함됐다.

한편 박지성은 지난 9일 FA컵 챔피언 첼시와 커뮤니티실드 경기 때 나니와 함께 좌우 날개로 선발 출격해 75분을 뛰었다.

하지만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은 측면 자원으로 나니, 발렌시아 조합을 시험하려고 박지성을 뺀 것으로 보인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