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풀리네…괜찮은데…잘 풀리네

24일 제주 핀크스GC에서 열린 유러피언 · 아시안PGA투어 발렌타인챔피언십 대회 2라운드에서 김형태(왼쪽부터),어니 엘스,강욱순 등이 샷 전후에 독특한 제스처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