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프로야구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한국인 타자 추신수(26)가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며 타점과 득점 1개씩을 추가했다.

추신수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 방문경기에 우익수 겸 3번 타자로 출장, 5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을 올렸다.

이로써 추신수는 지난 18일 미네소타전 이후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으로 시즌 60타점 고지를 밟았다.

시즌 299타수 92안타를 기록하면서 타율은 0.308(종전 0.310)로 약간 내려갔다.

1회 1루 땅볼과 3회 우익수 플라이로 아웃된 추신수는 2-1로 앞선 5회 1사 2루에서 중전 안타로 2루 주자 제이미 캐롤을 불러들이고 타점을 올렸다.

이어 후속 타자 안타로 3루까지 진루한 뒤 트래비스 해프너의 1루 땅볼 때 홈을 밟았다.

그러나 7회에는 2루 땅볼, 9회에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한편 클리블랜드는 보스턴을 4-3으로 꺾고 7연승을 달렸다.

(서울연합뉴스) 진규수 기자 nicemasaru@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