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프로축구에서 활약하고 있는 수비수 김동진(25.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이 풀타임을 뛰며 팀의 3연승을 도왔다.

김동진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사마라에서 끝난 크릴리아 소베토프 사마라와 2007 시즌 정규리그 22라운드 원정경기에 선발로 나서 교체 없이 풀타임을 뛰었다.

올 시즌 13경기 연속 선발 출전.
지난 20일 FC톰스크와 21차전 홈 경기에서 러시아 무대 데뷔골 포함, 2골을 몰아넣었던 김동진은 이날 공격 포인트를 이어가지는 못했다.

제니트는 전반 12분 선제골을 내줬지만 24분 콘스탄틴 지리아노프, 37분 안드레이 아르샤빈, 후반 24분 파벨 포그레브니악의 연속골로 3-1 역전승을 거뒀다.

최근 3연승을 달리며 11승7무4패(승점 40)가 된 제니트는 이날 루빈 카잔에 1-3으로 패한 선두 스파르타크 모스크바(12승6무4패.승점 42)를 2점차로 추격했다.

김동진과 함께 뛰고 있는 수비형 미드필더 이호는 결장했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hosu1@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