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섭(25.플로리다 말린스)이 2루타로 타점을 추가했다. 최희섭은 31일(한국시간) 미국 마이애미의 프로플레이어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4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하며 최근 상승세를 이어갔다. 최희섭은 이로써 16경기 연속출루에 5경기 연속 안타 기록 행진을 이었고 시즌타율은 0.254(27타점)를 유지했다. 6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한 최희섭은 1회말 첫 타석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5-3으로 앞서던 3회 2사 2루에서 상대 선발 스티브 트랙셀의 5구째를 공략, 2루타를 만들며 타점을 올렸다. 하지만 최희섭은 6회에는 유격수 땅볼, 8회에는 2루수 땅볼로 각각 아웃됐다. 플로리다는 6-6으로 맞서던 7회 마이크 로웰의 적시타와 8회 알렉스 곤살레스의 솔로 홈런으로 메츠를 8-6으로 꺾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cty@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