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경기 연속 '톱10' 입상을 노리는 최경주(33.슈페리어.테일러메이드)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뷰익인비테이셔널(총상금 450만달러)에서 이틀 동안 루크 도널드, 크리스 라일리(이상 미국)와 동반 플레이한다.

12일(한국시간) 대회 조직위원회가 발표한 1, 2라운드 조편성에 따르면 최경주는 13일 오전 1시57분 캘리포니아주 라호야의 토리파인스골프장 북코스(파72. 6천874야드) 10번홀에서 도널드, 라일리와 함께 티오프한다.

2라운드는 14일 오전 2시51분 남코스(파72. 7천607야드) 1번홀 출발이다.

도널드와 라일리는 각각 1승을 따냈지만 지난해 상금랭킹에서도 23위(라일리),90위(도널드) 등 위협적인 상대는 아니어서 최경주로서는 큰 부담 없이 편안하게 1,2라운드를 치를 수 있는 조편성이다.

비제이 싱(피지)의 강력한 도전을 맞은 디펜딩 챔피언 타이거 우즈(미국)는 13일 오전 2시42분 남코스 10번홀에서 5주만의 투어 대회 티샷을 날릴 예정이다.

우즈와 1, 2라운드를 치르는 동반자는 작년 PGA챔피언십 우승자 숀 미킬(미국),그리고 봅 번스(미국)로 정해졌다.

최다 연속 경기 '톱10' 세계 신기록을 향해 질주하고 있는 비제이 싱(피지)은오전 3시 정각 북코스 1번홀에서 매트 쿠차, 봅 트웨이(이상 미국)와 함께 경기를시작한다.

나상욱(20.케빈 나.코오롱엘로드)은 티야르트 반 데르 발트(남아공), 후카보리게이치로(일본) 등 '루키조'에 편성돼 오전 3시18분 남코스 10번홀에서 출발할 예정이다.

SBS골프채널은 13일부터 16일까지 매일 오전 5시부터 생방송으로 대회를 중계한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