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월드컵 4강 신화를 이끈 거스 히딩크 감독(PSV 아인트호벤)의 한국 복귀설이 다시 흘러나오고 있다. 네덜란드 축구전문 사이트 '더치풋볼닷컴'은 '히딩크,한국 복귀하나'라는 제하의 기사에서 아인트호벤 이사회가 히딩크 감독의 3년 계약 연장을 거부해 한국으로 복귀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7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지난달 20일 히딩크 감독을 3년 동안 감독 겸 기술이사로 중용하겠다는 하리 반 라이 아인트호벤 회장의 약속에 대해 아인트호벤 이사회가 제동을 걸어 히딩크 감독의 거취가 불분명해졌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반 라이 회장과 히딩크 감독이 사퇴하고 허브 스티븐스가 새 사령탑으로 아인트호벤 지휘봉을 잡을지 모른다는 소문이 떠돌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