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시즌부터 프로축구 K리그에 참가하는 인천 가 성남 일화의 국가대표 미드필더 전재호(25)를 영입했다. 인천은 18일 성남 소속인 전재호, 미드필더 김정재(30)와 각각 연봉 1억5천만원,1억2천만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작년 11월 동아시아연맹컵을 앞두고 코엘류호에 전격 발탁된 전재호는 164㎝, 64㎏의 작은 체구에도 불구하고 강인한 체력과 스피드를 바탕으로 근성있는 플레이를펼치는 선수다. 인천은 앞서 성남에서 데려온 중앙수비수 김현수와 함께 전재호를 수비와 미드필더진의 주축 선수로 활용할 계획이다. (서울=연합뉴스) 옥철기자 oakchul@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