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골프] 클럽 두개 들고 치면 2벌타

볼은 클럽헤드로 올바로 쳐야 한다.

볼을 밀어내거나 끌어당기거나 떠올려서는 안 된다.

그래서 퍼터의 그립부분으로 당구하듯 볼을 치는 것은,치는 것이 아니라 미는 것으로 간주돼 벌타를 받게 된다.

사진처럼 한 스트로크를 하는데 두 클럽을 사용하는 것도 규칙위반이다.

한 스트로크를 하는데는 오직 한 클럽만 사용해야 한다.

풀이 길거나 볼이 깊은 러프에 빠졌을 경우 볼을 맞히지 못하는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클럽을 두 개이상 사용하면 매치플레이에서는 그 홀의 패(敗)가 선언되며,스트로크플레이에서는 2벌타를 받게 된다.

(골프규칙 14조1항,재정 14-1/7)

김경수 기자 ksmk@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