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NBA] 새크라멘토 "댈러스 나와라" ..유타 꺾고 8강 PO 안착

새크라멘토 킹스가 유타 재즈를 꺾고 8강 플레이오프에 합류했다.

새크라멘토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솔트레이크시티 델타센터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서부컨퍼런스 플레이오프 1회전 4차전에서 페야 스토야코비치(30점)와 크리스 웨버(23점.9리바운드)를 앞세워 유타를 91 대 86으로 눌렀다.

이로써 3승1패로 1회전을 통과한 새크라멘토는 댈러스 매버릭스와 5일부터 컨퍼런스 결승 진출을 놓고 맞붙는다.

팽팽하던 승부는 유타가 4쿼터에서 실책을 남발하며 새크라멘토 쪽으로 기울었다.

종료 5분15초 전 76 대 76 동점인 상황에서 새크라멘토는 유타의 잇따른 실책 3개를 연속 8득점으로 연결해 승기를 잡았다.

유타의 칼 말론은 14득점했지만 81 대 87로 뒤진 상황에서 얻은 2개의 자유투를 모두 놓쳐 추격 의지에 스스로 찬물을 끼얹었다.

동부컨퍼런스에서는 7번시드 토론토가 2번시드 디트로이트 피스톤스를 89 대 83으로 제치며 2연패 뒤 2연승, 승부를 최종 5차전으로 돌렸다.

토론토의 저력은 이날도 유감없이 발휘됐다.

19점을 넣은 키온 크락은 토론토의 플레이오프 역대 최다인 16개의 리바운드를 걷어냈고 모리스 페터슨은 자신의 플레이오프 최고인 20득점을 올렸다.

1쿼터를 21 대 21로 마친 토론토는 2쿼터 시작과 함께 연속 9점을 집어 넣으며 리드를 잡은 뒤 단 한차례도 역전을 허용하지 않고 낙승했다.

김재창 기자 char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