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에서 뛰고 있는 안정환(페루자)이 AS로마와의 경기에서 선발출장했지만 골은 넣지 못했다.

3월 유럽전지훈련 대표선수 명단에서 탈락한 안정환은 24일(한국시간) 이탈리아로마에서 열린 AS로마와의 원정경기에서 선발출장, 약 66분간 뛴 뒤 0-1로 뒤지던후반 21분 파비안 알베르토 오닐과 교체돼 나왔다.

이날 페루자는 후반 13분 빈첸조 몬텔라에게 결승골을 허용, 0-1로 패해 8승6무10패(승점 30)로 리그 18개 팀 중 10위에 머물렀다.

이날 안정환의 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경기를 관전한 핌 베어벡 대표팀 코치는안정환의 현재 컨디션을 거스 히딩크 감독에게 보고할 예정이다.

한편 벨기에 주필러리그에서 뛰고 있는 대표팀 스트라이커 설기현(안더레흐트)은 이날 열린 알스트와의 홈경기에 출전하지 못한 가운데 팀은 3-1로 승리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