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시즌 벨기에프로축구리그(주필러리그) 챔피언안더레흐트로 이적한 설기현이 시즌 개막을 앞두고 열린 슈퍼컵대회에서 해트트릭을기록했다. 설기현은 5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벨기에 FA컵 우승팀 웨스토로와 격돌한 슈퍼컵에서 역전골을 비롯해 모두 3골을 터뜨려 팀의 4-1 승리를 이끌었다고 에이전트사인 ㈜스카이콤이 알려왔다. 후반 교체 투입된 설기현은 1-1로 균형을 이루던 21분께 드빌데가 골지역 왼쪽에서서 밀어준 볼을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역전골을 성공시켰고 25분과 32분에도 각각 핸드릭스와 드빌데의 도움을 받아 잇따라 골을 작렬시켰다. 허리부상으로 지난 26일 열린 유럽프로축구 챔피언스리그 예선에 결장했던 설기현은 이로써 컨디션을 완전히 회복, 챔피언스리그 3차 예선 할름슈타츠전(9일)과 정규리그(12일) 개막전에서 선발 출전 가능성을 높였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cty@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