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 A의 페루자가 이동국(22.포항)에게도 관심을 표명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포항 스틸러스의 한 고위관계자는 2일 "페루자가 이동국에 대한 영입의사를 타진해 왔지만 재계약을 둘러싼 부산 구단과의 문제가 해결되지 않은 상황인 만큼 불가능하다고 통보했다"고 밝혔다. 이동국의 에이전트인 이반스포츠 이영중대표는 "지난해 안정환을 영입할 당시 페루자측이 이동국에 대해서도 관심을 보였었다"며 "그 후로 안정환이 뛰고 있던 시즌 중에도 몇차례 이탈리아측 에이전트를 통해 영입가능성을 타진해왔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