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미국 대통령선거 결과에 대한 최종판결을 내렸던 미국 연방대법원 판사 샌드라 데이 오코너(70·여)가 판사직에서 물러난 뒤 생애 첫 홀인원을 기록했다.

오코너는 최근 자신의 고향인 애리조나주 피닉스 인근 파라다이스 밸리코스의 1백25야드짜리 파3홀에서 행운의 홀인원을 기록했다.

핸디캡 15인 오코너는 판사직을 그만둔 지 1주일도 안돼 찾아온 행운을 두고 "누구보다도 나 자신이 깜짝 놀랐다"고 소감을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