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현(21·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이 행운의 시즌 3승째를 거뒀다.

김병현은 16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 베테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원정 경기에 구원 등판,솔로 홈런을 내주었으나 팀 타선의 활발한 지원에 힘입어 행운의 구원승을 따냈다.

김병현은 6대 5로 앞서던 7회말 1사 후 애리조나의 네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라 첫 타자 스코트 롤렌에게 동점 좌월 솔로 홈런을 맞았다.

김은 8회말 볼넷과 안타로 1사 1,2루의 위기를 자초했지만 후속타자 2명을 땅볼로 처리해 실점 위기에서 벗어났다.

애리조나는 8회 2점,9회 3점을 내며 11대 6으로 승리했다.

김병현은 2와 3분의 2이닝 동안 2피안타(1홈런 포함) 1실점,3탈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3승5패14세이브가 됐고 방어율은 3.06에서 3.25로 나빠졌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