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현(21.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이 시즌 두번째 홈런을 맞았다.

최근 소속팀 애리조나의 부진으로 등판기회를 얻지 못했던 마무리투수 김병현은 19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콜로라도 로키스와의 원정경기에 등판했으나 1이닝동안 삼진 1개를 빼앗고 홈런 1개를 맞아 1점을 내줬다.

이로써 2승3패9세이브로 팀내 최다 구원포인트를 기록중인 김병현은 시즌 방어율이 1.67에서 1.89로 나빠졌다.

애리조나는 선발투수 아만도 레이노소의 난조탓에 콜로라도의 마이크 랜싱에게 사이클링히트를 허용하는 등 장단 23안타를 맞고 2-19로 져 3연패에 빠졌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