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덕(39.아스트라)이 일본골프투어(JGTO) 스루야오픈(총상금 1억엔) 첫날 중상위권을 달리고 있다.

김은 13일 효고현 스포츠신코CC(파 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전반까지 1언더파를 기록,한국출신 가네코 요시노리등과 함께 공동 22위에 랭크됐다.

(오후 4시현재)

1번홀에서 출발한 김은 4번홀에서 첫 버디를 잡았으며 나머지 8개홀에서는 파를 기록했다.

이로써 김은 올시즌 JGTO 3번째 대회에서 상위권에 오를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김은 올해 개막전인 도켄코퍼레이션에서 공동 42위,시즈오카오픈에서 공동 22위를 각각 차지,지난해에 비해 시즌초반에 썩 좋은 성적을 내지 못했다.

한편 첫날 이시가키 사토시등 4명이 4언더파로 공동선두를 달리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