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은 오행으로 보면 목, 방위로는 동쪽, 계절로 봄, 색은 청에 해당한다.

이는 간이 따뜻한 것을 좋아함을 의미한다.

간은 1~1.5kg에 달하는 적갈색의 큰 덩어리로 복부내부 장기중에서 가장
큰 기관이다.

오른쪽 갈비뼈 뒷편에서 왼쪽으로 누워있다.

인체의 화학공장으로 소화, 영양소의 활성화및 저장, 해독, 혈구제조및
파괴, 체온유지 등 생존을 위해 필수적인 여러가지 역할을 한다.

이런 중노동으로 간은 피로하기 쉽다.

과식과 미식, 설탕 알코올 육류 가공식의 과잉섭취, 정신적 스트레스와
과로는 간을 더욱 피로하게 만든다.

특히 음식물과 함께 체내에 들어오는 농약, 인공착색제, 인공감미료,
방부제, 산화방지제 등 화학물질은 간기능을 약화시킨다.

또 염분및 비타민부족, 찬과일과 빙과류의 지나친 섭취는 식원성 간질환을
유발한다.

간은 신경계가 없으므로 웬만큼 상해서는 통증을 느끼지 못한다.

병원에서 간이 이상이 있다고 진단을 받았다면 대부분 70%이상 간이 손상된
것이다.

특히 간염이 발견됐을 경우 체액을 맑게 하지 않으면 7~10년이 지나 간경변
또는 간종양으로 발전할 우려가 크다.

간기능약화의 조기발견을 위해서는 <>전신이 나른하고 손발이 차며 늘
피곤하고 졸린다 <>성욕이 감퇴하고 생리가 불순해진다 <>소화가 잘 안되고
구토기가 있으며 식욕과 술맛이 떨어진다 <>설태가 끼고 입냄새가 심하다
<>트림 방귀 설사 변비가 자주 일어나고 소변빛이 진해진다 <>건망증
정신불안 분노가 잦다 등의 증상이 있는지 스스로 유념해 살펴봐야 한다.

또 오른쪽 어깨가 뻐근하거나 오른쪽 갈비뼈 밑으로 손을 넣어 통증이
느껴지거나 혈색이 푸르게 변해가거나 손바닥이 이상하게 빨갛거나 하면
간질환이 의심된다.

피부나 눈자위가 누렇게 되는 황달현상, 상반신에 보이는 거미형 혈관종은
심각한 간질환의 특징이다.

간질환의 치료는 피로한 간을 쉬게 하는 것에서 시작된다.

숙변과 요산을 배설해 체액을 맑게 하기 위해 단식과 생채식을 단계적으로
실천해간다.

된장찜질 겨자찜질 마고약찜질 등 찜질요법과 풍욕 냉온욕을 실시한다.

운동요법과 명상요법도 병행해나간다.

이와 함께 녹즙 죽염 감잎차 매실엑기스 크로렐라 등을 전문가의 지시에
따라 적절히 섭취하면 회복이 빠르다.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하다.

간을 피곤하게 하는 육식 가공식 미식을 피하고 소식 채식을 해야 한다.

간은 많은 일을 하지만 웬만해선 상하지 않을 만큼 튼튼하게 설계돼있다.

과욕없는 청빈한 생활이 간의 회복을 도울 것이다.

(062)-224-6364

장두석 < 자연.생활의학연구가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7월 1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