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 서울중앙병원 진단방사선과 송호영 교수팀은 강한 부식성물질을
마셔 식도가 협착됐거나 식도암 등에 걸려 식도가 막힌 환자에게 사용할 수
있는 팽창성식도스텐트(금속그물망)를 개발했다.

송교수는 내시경 등으로 환부를 정확히 관찰, 스텐트를 좁아진 식도부위에
배치시키면 체온에 의해 스텐트가 서서히 팽창해 협착된 식도가 정상적으로
개통된다고 말했다.

이 스텐트는 녹슬지 않는 형상기억합금재질에 폴리우레탄을 코팅해 생체
친밀성이 우수하고 식도협착환자들의 치료기간과 치료비를 크게 줄일 수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다만 식도전부가 협착됐거나 협착정도가 아주 심할 경우에는 장을 떼어다
대치하는 수술이 고려돼야 한다.

224-4370


(한국경제신문 1997년 2월 2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