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주엽의 고려대가 서장훈의 연세대를 대파, 지난 시즌 대학대회
전관왕의 자존심을 지켰다.

고려대는 23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계속된 96 MBC배 대학농구대회
남자1부 승자결승에서 207cm의 센터 서장훈이 골밑에서 버틴 연세대를
69-46으로 대파하고 챔피언 결정전에 선착했다.

지난시즌 대연세대 경기 5전전승을 기록했던 고려대는 지난달 2일
95~96 농구대잔치 정규리그에서 연세대를 연장끝에 93-92로 꺾은데
이어 올해 양팀간의 대결에서도 2연승으로 우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4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