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룹(회장 정세영)은 4일 범국민적으로 추진중인 2002년 월드컵축구
대회의 한국유치를 위해 지원금 30억원을 월드컵유치위원회에 기탁했다.

현대는 이와함께 이날 월드컵축구대회유치 공식후원은행인 서울신탁은행에
도 10억원을 공익신탁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월 5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