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명수 기자] 한국의 권효진5단(12.분당매송국6)이제5회 소데츠배세계
여류아마바둑선수권대회 첫날 두경기를 모두 승리로 장식했다.

29일 일본 가나가와현 하야마(엽산)정쇼난(상남)국제촌에서 시작된
대회첫날 1회전대국에서 권효진은 캐나다대표 스텔라 장2단(15)은
131수만에 흑불계로 제압했다.

이어 벌어진 2회전에서도 권효진은 헝가리의 베로니카 바르가를
104수만에 백불계승으로 누르며 쾌조의 출발을 보였다.

이로써 권효진은 역시 이날 두대국은 승리로 장식한 이번대회 우승후보
일본의 사토 아키코(좌등 아기자.28)와 홍콩의 칸잉(간영.22),중국의
리유야지에(유아 .24),대만의 장카이징(임사정.11)등과 함께 나란히
3회전에 진출하여 우승가도를 다투게 됐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9월 3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