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활용한 중소‧중견기업 인사관리 성공사례 발굴‧전파

내부직원 만족도 증가 등 12개 기업과 3인의 컨설턴트 우수사례로 선정


2022년 NCS 기업활용 우수사례 경진대회 시상식이 1일  서울 그랜드센트럴 오디토리움에서  열렸다. 앞줄 왼쪽 세 번째부터 김지숙 엔큐리티 이사, 신승업 에너넷 대표, 김진실 한국산업인력공단 국가직무능력표준원장, 박수영 브레인컨설팅 대표. 인력공단 제공
2022년 NCS 기업활용 우수사례 경진대회 시상식이 1일 서울 그랜드센트럴 오디토리움에서 열렸다. 앞줄 왼쪽 세 번째부터 김지숙 엔큐리티 이사, 신승업 에너넷 대표, 김진실 한국산업인력공단 국가직무능력표준원장, 박수영 브레인컨설팅 대표. 인력공단 제공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은 1일 서울 그랜드센트럴 오디토리움에서 '2022년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업활용 우수사례 경진대회'시상식을 열었다.

지난 2015년을 시작으로 올해 8년째 맞는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국가직무능력표준 기업활용 컨설팅에 참여했던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실제 인사관리에 활용해 성과를 낸 우수사례를 발굴·전파해 일선 현장에서 국가직무능력표준 확산의 기반을 마련하고자 해마다 개최하고 있다.

공단은 경진대회 기간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기업’ 분야와 ‘컨설턴트’ 분야로 나누어 사례를 공모했다.

52개 기업과 13인의 컨설턴트 사례가 접수됐다. 서면 및 발표심사를 통해 12개 기업(최우수 5개소, 우수 4개소, 장려 3개소)과 3인의 컨설턴트(우수 2인, 장려 1인)가 우수사례로 선정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에너넷은 가스관리 및 생활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최근 사업영역 확장으로 기업 규모가 확대되면서 조직관리시스템 마련의 필요성을 느껴 2022년 국가직무능력표준 기업활용 컨설팅에 참여하게 됐다.

에너넷은 컨설팅을 통해 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 채용제도, 교육‧훈련과정, 평가제도를 마련하였고, 그 결과 직무 중심의 채용절차를 거쳐 19명의 신규직원을 선발할 수 있었다.

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 인사제도 도입으로 내부직원 만족도가 2배 이상 증가(47점→91.6점)하는 등 긍정적인 성과를 보여주었다.

에너넷 신승업 대표는 “올해 국가직무능력표준 기업활용 컨설팅 참여로 시스템 경영의 기반을 구축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영역을 승진‧배치 등으로 확대하여 직무 중심의 인사체계 정비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어수봉 인력공단 이사장은 "이번 경진대회에서 수상한 기업들의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우수사례가 널리 공유되어, 채용‧훈련 등 인사관리 분야에서 긍정적 성과가 확산하기를 기대한다”며 경진대회 수상기업들에 축하 메시지를 전달했다.

어 이사장은 또 “공단은 국가직무능력표준이 산업 현장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도록 앞으로도 계속해서 노력하겠다”며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확산 추진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

이번 경진대회에서 수상한 기업들의 우수사례는 추후 국가직무능력표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단은 중소‧중견 기업들을 대상으로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우수사례를 지속적으로 홍보하여 일선 현장에서 국가직무능력표준를 활용‧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울산=하인식 기자 hai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