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반값' 탕수육·깐쇼새우 이어 9천원대 양장피 출시
롯데마트가 '반값' 탕수육과 깐쇼새우에 이어 9천원대 양장피를 내놓으며 외식물가 상승 대응에 나섰다.

롯데마트는 엘포인트 회원에게 양장피를 6천원 할인해 9천800원에 판매한다고 28일 밝혔다.

롯데마트가 내놓는 '더 푸짐해진 양장피'는 호텔에서 15년 이상 요리한 중식 셰프가 개발한 소스를 사용했다.

매장에서 직접 고추잡채를 조리해 양은 늘리고 원가는 절감했다고 롯데마트는 설명했다.

롯데마트가 앞서 내놓은 반값 탕수육과 깐쇼새우 제품은 행사 기간 각각 3만6천팩과 2만3천팩이 팔리며 인기를 끌었다.

롯데마트는 또 29일부터 내달 5일까지 샌드위치 2종을 할인 판매한다.

외식비 부담에 대형마트 델리(즉석조리식품) 코너에서 끼니를 해결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올해 들어 8월까지 롯데마트 델리 코너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0% 이상 증가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