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후보

박남춘 인천시장 후보

박남춘 인천시장 후보(더불어민주당)는 21일 오후 인천 글로벌 공항경제권 발전을 선언한다. 인천국제공항이 있는 영종도 지역의 민심잡기라는 분석이 나온다.

21일 더큰e음 선거대책위원회에 따르면, 박남춘 후보는 이날 오후 6시 영종국제도시 하늘도시 별빛공원에서 ‘인천 글로벌 공항경제권 발전 선포식’ ‘인천 글로벌 공항경제권 발전 특별 추진단 임명식’을 진행한다.

인천국제공항을 중심으로 영종에서 추진되고 있는 다양한 글로벌 프로젝트, 영종 인프라가 유기적으로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영종 발전 비전 발표’가 골자다.

박남춘 후보가 인천 글로벌 공항경제권 특별 추진단의 명예추진단장으로 임명돼 추진단을 이끌기로 했다.

박남춘 후보는 영종을 한 층 더 발전시킬 약속으로 △우주항공센터: 항공우주박물관·항공우주 관련 교육 연구기관 △영종~월미 쌍둥이 타워: 구읍뱃터~월미도 해상곤돌라 탑승장 및 전망대 겸용 쌍둥이 타워 △제3연륙교 해상 전망 타워: 세계 최고 높이의 교상 전망 타워 △운서 트리플 역세권(GTX·공항·트램) 사업 △영종하늘대공원 등의 공약을 발표할 예정이다.

박 후보는 “인천공항과 영종은 인천의 미래”라며 “영종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영종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인천=강준완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