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시민단체, 학교 내 '전두환 방문 기념비' 철거 촉구

5·18민중항쟁기념대전행사위원회는 10일 "대전시교육청은 충남기계공고 내 '전두환 방문 기념비'를 철거하고, 역사 정의를 바로 세우는 길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5·18기념대전행사위는 이날 대전시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충남기계공고 내에 1981년 전두환의 방문을 기록한 기념비가 세워져 있는 사실을 시민 제보를 통해 확인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대전 시민단체, 학교 내 '전두환 방문 기념비' 철거 촉구

그러면서 "우리 지역 학교 등에 남아있는 전두환 미화 기념 시설물을 전수조사해 모두 철거할 것"을 촉구했다.

이 단체는 또 "지난해 대전현충원 현판에 있던 전두환 친필을 철거했고, 충북교육청도 2020년 공립학교 7곳에 남아 있던 전두환 관련 준공표지판을 모두 철거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