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윤 소방장 '파이어 필드 마스터' 인증서 받아
영덕소방서에서 복합대응력 갖춘 소방관 탄생

경북 영덕소방서에서 복합 현장 대응능력을 갖춘 소방관인 '파이어 필드 마스터'가 탄생했다.

영덕소방서는 10일 김재윤(39) 소방장에게 파이어 필드 마스터 인증서와 배지를 수여했다.

파이어 필드 마스터는 화재·구조·구급·운전·화재조사 등 소방 관련 5개 분야 총 11개 자격 중에서 4개 분야 이상 자격증을 취득한 뒤 각 분야에서 1년 이상 근무 경험을 갖춘 베테랑 소방관을 가리킨다.

경북소방본부는 화재·구조·구급을 가리지 않는 복합적 재난상황에서 소방현장 전반에 걸친 자격과 경험을 축적한 소방공무원 양성을 위해 지난 2020년 이 인증제를 도입했다.

김 소방장은 화재 대응능력 2급, 응급구조사 2급, 대형면허, 화재감식평가기사 등 4개 분야 자격증을 취득한 뒤 각 분야에서 1년 이상 근무했다.

그는 "소방공무원이라는 사명감으로 본연의 임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